기술혁신연구 25권 1호 (p.35-60)

벤처창업기업의 기술사업 역량이 부실화리스크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구조관계 분석

An Structural-relationship Study on the Effect of Venture Start-up’s Technological Capability on Possibility of Insolvency
키워드 :
기술혁신역량,기술사업투자타당성,재무건전도,부실화리스크,Technological capability,Business feasibility,Financial stability,Possibility of insolvency

초록

본 연구는 벤처창업기업의 대표자 기술혁신역량과 경영진의 전문화, 기술사업 투 자계획의 타당성 등이 기업의 경영성과인 재무건전도와 나아가 부실화가능성에 미치는 영향에 대하여 구조방정식 모델(SEM)을 이용한 실증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는 2011년∼2012년 2 년 동안 1,419개 표본기업에 대한 기술보증기금 기술평가 전문가들의 현장평가 데이터와 기업 현황 조사정보 및 재무정보 등을 활용하였으며, 설립후 7년이내 기술력 기반의 벤처기업들 속성 상 ‘고위험⋅고수익’으로써 여타기업보다 부실화가능성이 높은 기업군인 점을 감안하여 이들 기 업을 연구대상으로 설정하였다. 분석 결과, 대표자의 풍부한 경험과 기술지식 등 기술혁신역량 과 경영진의 분야별 전문화를 바탕으로 한 체계적 조직운영, 그리고 적정규모의 기술사업 투자 ⋅재무관리 계획수립 및 합리적 추진 등을 통하여 기업의 성장성과 수익성 등 기업의 전반적인 재무건전도를 향상시키고, 나아가 단기적 부실화리스크도 감축시키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In this study, the effects of Venture Start-up's Technological Capabilities on Financial Stability and Possibility of Insolvency was investigated by use of SEM(Structural Equation Model). Technological Business Capabilities include CEO's Technological Capability, Management Specialization and the Feasibility of the Investment plan. The empirical data for this study were taken from the technology assessment data of Korea Technology Guarantee Fund(KTGF) on 1,419 Venture Start-ups from 2011 until 2012 and the financial data of the following 2 years of the sample. Venture Start-ups established within 7 years, were selected for this study’s sample from viewpoint of their ‘High-Risk High-Return’ characteristic. The results are as follows : Manpower including CEO’s Technology-related Knowledge and Experience, Management Organization’s Technological Specialization and Cooperativeness, Reasonable Investment and Financing Planning etc. were proved to improve Financial Stability, and therefore reduce Possibility of Insolvenc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