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urnal of Korean Navigation and Port Reserch Vol.43 No.4 (p.264-272)

국적외항선사의 경영실태분석과 재무구조 영향요인에 관한 실증연구

A Study on the Financial Structure Effect Factor and Business Analysis of Ocean Shipping Companies
키워드 :
재무구조,경영실태분석,정태적 절충이론,자금조달순위이론,대리이론,패널 다변량 회귀분석모형,Financial Structure,Static Tradeoff Theory,Pecking Order Theory,Agency Theory,Panel Multiple Regression Method

목차

요 약
Abstract
1. 서 론
2. 국적외항선사 경영실태추이분석
   2.1 규모추이분석
   2.2 규모증감율 추이분석
   2.3 대선수입과 용선원가 추이분석
   2.4 수익성과 유동성 및 생산성 추이분석
3. 이론적 배경과 선행연구 고찰
   3.1 이론적 배경
   3.2 선행연구 고찰
4. 분석모형과 방법
   4.1 연구모형과 변수 설명
   4.2 분석모형과 분석방법
   4.3 패널분석결과
5. 결 론
References

초록

본 연구에서 기업가치의 대용변수로 활용된 투하자산수익률과 재무구조(부채비율)은 정(+)의 관련성을 보이고 있다. 이는 재무적 곤경에 처하기 이전에는 자기자본비용보다 절세효과가 있는 부채의 자본비용이 저렴하기 때문에 기업가치와 재무구조는 정(+)의 관련이 있다 는 정태적 절충이론과 부합되는 결과이다. 또한, 영업수익성(EBITDA/매출), 투자안전성, 총자산 성장률, 순운전자본 그리고 감가상각비는 재무구조(부채비율)와 부(-)의 관련성을 띠고 있다. 이는 성장률이 낮을수록 부채비율이 높다는 Jensen의 부채의 통제가설과 수익성과 현금흐름이 높은 기업은 내부자금조달이 원활하므로 부채비율이 낮다는 자금순위이론에 부합되는 연구결과이다. 연료비, 차입금, 총자산회전율, 금 융비용, 용선료, 유형자산율은 부채비율과 유의적인 정(+)의 관련성을 띠고 있다. 이는 대리이론과 부합되는 결과이며 파산한 H선사처럼 과도한 용선료가 우리나라 외항선사의 재무구조를 압박하는 요인으로 확인하였다.
In this study, the rate of return on investment used as a proxy variable for the entity's value and financial structure (liability ratio) is related to positive balance. This is consistent with the Static Tradeoff Theory (STT) that the entity's value and financial structure are related to a positive balance because the capital expense of a debt (tax-saving effects) that is less than its equity cost before it is in financial difficulty. Also, operating profitability (EBITDA/Sales), investment safety, total asset growth, net working capital and depreciation expenses are related to negative (-) with financial structure (liability ratio). This is the result of an analysis consistent with the Pecking Order Theory (POT). Fuel costs, borrowing, total asset turnover, financial costs, and tangible asset ratios have a significant positive relationship with the debt ratio. This is consistent with the agency theory and confirms that excessive chartering expenses, such as the bankrupt H company, are the main factors that pressure the financial structure of Korean ocean carri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