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버섯학회지 제17권 제4호 (p.224-229)

|Research Article|
아위느타리와 백령느타리의 종간교잡 품종 ‘크리미’의 육성 및 특성

Breeding and characterization of ‘Creamy’, a new interspecific hybrid between Pleurotus ferulae and P. tuoliensis
키워드 :
Breeding,Interspecific hybrid,New cultivar,Pleurotus ferulae,Pleurotus tuoliensis.

목차

ABSTRACT
서 론
재료 및 방법
   균주 및 배양
   단포자 분리
   교잡 및 교잡계통 자실체 특성 검정
   가변특성 검정
결과 및 고찰
   육성경위
   고유특성
   가변특성
   자실체 수량성 및 재배상 유의점
적 요
REFERENCES

초록

국내에서 가장 많이 재배되고 있는 버섯은 느타리류로 일반느타리와 큰느타리(새송이) 두 품목이 대부분을 차지한다. 그 중에서 큰느타리는 자동화 시설이 확대되면서 생산량이 크게 증가하였으며, 저장성이 우수하여 수출되는 버섯의 주요 품목 중 하나로 자리잡았다. 그러나, 생산량이 점차 증가하면서 가격이 다소 하락하였고 이에 생산자는 큰느타리를 대체할 수 있는, 소비자는 버섯 시장의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는 새로운 버섯 품목 개발을 요구해 왔다. 이에 따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서는 중국 등 아시아 에서 맛과 향이 우수하여 고품질로 생산되고 있는 백령느 타리와 아위느타리를 종간교잡하여 ‘크리미’라는 품종을 개발하였다. 기존에 육성된 품종 및 수집된 유전자원을 재배하여 형태적 특성검정을 하였고, 아위느타리 품종 ‘비산2 호(KMCC00430)’ 와 백령느타리 유전자원 ‘KMCC00461’ 을 모본으로 선발한 뒤 각 모본으로부터 단포자를 분리하여 mono-mono 교잡하였다. 약 1,000 조합의 교잡을 하였 고, 그 중 73계통이 교잡이 확인되어 재배시험 및 자실체 특성조사를 수행하였다. 그 중 갓이 밝은 연백색이며 대가 굵고 곧아 품질이 우수한 ‘7773’ 계통을 최종선발하였고 ‘크리미’라고 명명하였다. ‘크리미’의 균사생장 적온은 25~30 ̊C이고, 자실체 생육온도는 16 ̊C이다. 농가에서 대량생산시험 후 현장평가회 및 시식회를 개최해 본 결과, ‘크리미’의 수량이 대조구 ‘백황’보다 약 5% 증수되었고, 기존 아위느타리 품종 ‘비산2호’에 비해 식감과 맛이 더 우수하며, 아위x백령느타리 품종 ‘백황’보다 자실체 형태 가 더 우수하여 고품질로 판매가 가능할 것이라는 평가를 얻었다. 큰느타리와 다르게 밝은 연백색인 갓을 가졌으며, 식감과 향이 더 우수한 아위x백령느타리 신품종 ‘크리미’가 앞으로 버섯 농가의 새로운 소득 창출과 버섯 시장의 품목 다변화에 이바지할 것을 기대해 본다.
The two most common mushroom species grown in Korea are pearl oyster mushroom (Pleurotus ostreatus) and king oyster mushroom (P. eryngii). In recent years, the production of king oyster mushroom greatly increased due to the automation of the cultivation facilities, and it became a major export mushroom owing to its excellent shelf life. However, the increase in the production of king oyster mushroom led to a decline in its market price; thus, necessitating the development of new mushroom species that could replace king oyster mushroom, to diversify the mushroom market for the benefit of both, the producers and the consumers. The Mushroom division at the National Institute of Horticultural & Herbal Science (NIHHS) reported the development of a new interspecific hybrid between P. ferulae and P. tuoliensis, referred to as ‘Creamy.’ Two parental strains KMCC00430 (Bisan2ho, P. ferulae) and KMCC00461 (P. tuoliensis) were selected based on the results of genetic resource analysis, and their monokaryons were collected. About 1,000 Mon-Mon crosses were performed and 73 of them were selected. Following repeated cultivation tests and strain analyses, we selected strain 7773, which had a bright creamy pileus and a thick straight stipe, and named it ‘Creamy.’ Optimum temperature for mycelial growth of Creamy was 25–30 ̊C, and that for fruiting body growth was 16 ̊C. The pileus, which had a brighter creamy color, was small in size with a diameter of 61.2 mm. Although it was cultivated in suboptimal conditions, such as low temperature and high CO2 concentration, Creamy was characterized by its straight and smooth stipe. Field production tests and further analyses indicated that the yield of Creamy was 5% higher than that of Baekhwang. It is expected that Creamy, the new interspecific hybrid with a bright creamy pileus and a pleasant flavor, will help create new opportunities for mushroom farmers and diversify the mushroom mark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