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칭연구 제12권 5호 (p.95-114)

유아교육기관 원장의 직무소진과 행복감의 관계에서 회복탄력성의 조절효과

The Moderating Effect of Resilience in Relation to Job Burnout and Happiness
키워드 :
유아교육기관원장,직무소진,행복감,회복탄력성,조절효과,Director of the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Job burnout,Happiness,Resilience,Moderating effect

목차

Ⅰ. 서론
Ⅱ. 연구방법
   1. 연구 대상
   2. 측정 도구
   3. 연구 절차 및 자료 분석
Ⅲ. 연구결과
   1. 측정변인들의 기술 통계치
   2. 원장의 개인변인에 따른 행복감의 차이
   3. 연구변인들 간의 상관관계
Ⅳ. 논의 및 결론
참 고 문 헌
Abstract

초록

본 연구는 유아교육기관 원장의 직무소진과 행복감의 관계를 살펴보고 회복탄력성의 조절 효과를 검증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서울, 경기, 광주의 유아교육기관원장 257명을 대상으로 질문지를 사용하여 조사하였다. 연구도구는 원장의 소진척도, 행복척도, 회복탄력성 지수검사를 사용하였다. 자료분석은 SPSS 23.0을 사용하여 t검증, ANOVA, 상관관계분석과 Baron & Kenny의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유아교육기관 원장의 개인변인에 따른 행복감의 차이를 살펴본 결과 원장의 학력, 결혼유무, 자녀수에 따라 행복감의 전체와 하위변인에 부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둘째, 유아교육기관 원장의 직무소진은 행복감 및 회복 탄력성과 부적인 상관관계를 가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원장의 행복감은 회복탄력성과 정적인 상관관계가 있었다. 셋째, 유아교육기관장의 소진과 행복감 의 관계에서 회복탄력성의 조절효과를 알아본 결과 소진과 행복감 전체 및 조절행복감에 미치는 영향에서 회복탄력성이 유의한 조절효과를 나타냈다. 이러한 결과는 유아교육기관 원장의 직무소진으로 인해 행복감이 감소되는 경우에 회복탄력성이 보호요인으로서 고려될 필요가 있음을 알 수 있다.
This study aims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job burnout and happiness of the directors of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s, and to verify the moderating effect of resilience. For this purpose, a total of 257 questionnaires were collected from the directors of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s working in the areas of Seoul, Gyeonggi Province and Gwangju. The research tools consist of the burnout scale, happiness scale, and resilience index. For data analysis, correlation analysis and Baron & Kenny's regression analysis were conducted by using SPSS 23.0. According to the results, a negative correlation was observed between happiness and resilience from the job burnout of the directors of the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s. The sub-factors of job burnout were negatively correlated with the sub-factors of happiness. The sub factors of job burnout were also negatively correlated with the sub factors of resilience. As a result of examining the moderating effect of resilience on the happiness of directors of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s, resilience showed a significant moderating effect on the consequences of job burnout, overall happiness and controlled happiness. These results indicate that resilience needs to be considered as a protective factor when the happiness of the director of the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 decreases. These results suggest that resilience acts as a protective factor when the happiness of the directors of early childhood education institutions decreases due to job burn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