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성과학 Vol.23 No.1 (p.89-102)

성인 여성에게서 나타나는 부정적 정서 자극에 대한 인지 재평가와 억제 기제의 사용 및 효과

Effects of Cognitive Reappraisal and Expressive Suppression on Negative Emotion in Female College Students
키워드 :
Cognitive Reappraisal,Emotion Regulation Questionnaire,Emotion Regulation Task,Expressive Suppression,Individual Characteristics,인지 재평가,정서조절 설문,정서조절 과제,표현 억제,개인 내 변인

목차

Abstract
요 약
1. 서론
   1.1. 연구목적
2. 연구방법
   2.1. 연구대상
   2.2. 측정도구
3. 실험 1
   3.1. 연구절차
   3.2. 자료의 처리 및 분석
   3.3. 연구 결과
4. 실험 2
   4.1. 연구절차
   4.2. 연구 결과
   4.3. 실험1, 2 연구 결과
5. 논의
   5.1. 연구의 의의 및 제한점
REFERENCES

초록

본 연구는 정서조절 설문지와 정서조절 과제를 사용하여, 정서조절 전략인 재해석과 억제에 대한 경향성과 사용이 일치하는지 탐구하였다. 또한, 성격특성, 회복탄력성 척도를 사용하여 정서조절의 효과성과 관련이 있는 개인 내 변인들을 탐색하였다. 연구 대상은 60명의 여자 대학생으로, 연구 1에서는 40명을 집단 간 설계로 재해석과 억제 집단에 각각 20명씩 무작위로 할당하였고, 연구 2에서는 실험 1에 참가하지 않은 여자 대학생 20명을 대상으로 집단 내 설계로 재해석과 억제 과제를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 정서조절 과제를 통한 재해석 전략과 억제 전략의 사용은 부정적인 정서를 효과적으로 감소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과제를 통해 측정된 정서조절의 사용과 자가보고 설문지를 통해 측정된 정서조절 경향성은 일치하지 않았다. 셋째, 억제 전략의 사용은 성격 특성의 외향성과 연관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결과는 실제 사용하는 전략과 정서조절 전략에 대한 주관적 평가가 일치하지 않을 수 있음을 시사한다. 또한, 본 연구 결과는 억제에 비해 재해석이 기능적이라고 주장하는 기존의 연구 결과를 지지한다.
This study aimed to compare the effects of two emotion regulation strategies, namely, cognitive reappraisal and expressive suppression in female college students. Specifically, the effects of these two emotion regulation strategies were tested and the intrapersonal factors related to the effects of these strategies were explored. The participants included 60 female college students. In Study 1, 40 participants were randomly assigned to each of the two different strategy groups, i.e., a between-subject design was employed. In Study 2, 20 participants were asked to use both strategies to regulate their emotion, i.e., a within-subject design was employed. The results revealed that both emotion regulation strategies effectively reduced negative emotion of emotional stimuli. However, the use of emotion regulation assessed with a questionnaire was not matched to the actual usage of regulation strategies examined with a task. Finally, the use of a suppression strategy was related to the extroversion psychological adaptive variable. Our findings suggest that the subjective assessment of the use of an emotion regulation strategy may not be the same as the actual use of an emotion regulation strategy. Furthermore, we demonstrated that when participants have an option to use both strategies, the cognitive reappraisal is more functional than expression suppression. This concurs with the previous findings on the effects of emotion regulation strateg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