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 종교 제25권 2호 (p.161-187)

이성교 시의 기독교적 형상화와 구원의식

A Study on Christian Imagery and Salvation Consciousness of Lee Seong-gyo’s Poem.
키워드 :
Lee Seong-gyo,Christianity,Religious-poem,Gangwon-do,Imagery,이성교,기독교,신앙시,강원도,형상화

목차

Abstract
I. 서론
II. 영적 체험과 시심(詩心)의 변화
III. ‘신앙-생활’의 일치와 영적 각성
IV. ‘그 사람’의 현현과 구도자적 삶
V. 구원 공간 ‘강원도’와 구원의식
VI. 결론
Works Cited
국문초록

초록

본고는 이성교 시의 기독교적 형상화와 구원의식을 구명했다. 이성교는 1956년 등단 후 주로 고향을 소재로 한 향토적, 전통적 서정시를 선보였다. 그러나 제4시집 이후 그는 강원도의 일상적․전통적 소재에 신앙적 감흥과 성서적 사건을 연결한다. 그는 일상의 ‘눈(雪)’을 기독교적 ‘거듭남’으로, ‘까치소리’를 ‘영 성의 소리’로, ‘봄’을 부활을 현시하는 ‘영적 회복’으로 형상화한다. 그리고 어머니는 예수의 형상으로 시화된다. 예수의 형상화는 ‘어머니<임<그 사람’으로 변조된다. 어머니는 실제적(a real) 어머니(이성교의 어머니)에서 실재적 ‘임(당신)’ 으로 형상화되며, ‘임’에서 ‘그 사람’으로 예수의 형상화가 다시 확장되어 자기 희생적 삶과 구도자적 삶을 객관화하여 노래하게 된다. 이성교는 강원도를 시적 배경으로 삼아 실제 지리적 공간을 이상화된 지정학적 구원의 공간으로 노래한다. 그는 풍요의 유년 공간 월천(삼척)을 이상 실현의 공간 강릉(영동지역)으로 확대하며, 강릉 일대는 인심이 가득한 본향으로서의 구원 공간 강원도로 다시 한 번 확장된다.
This thesis is a study on Christian imagery and salvation consciousness of Lee Seong-gyo’s poems. He is a poet that inherits traditional lyric poetry. After Modern Literature (1956) debut, he connects biblical events to the local and local subjects of Gangwon-do. His life is in harmony with life and faith. The poetic material reflects the meaning of the Christian faith, “spiritual recovery.” He has faith from his mother who embodies the face of Jesus. In his lyrical poems, the face of Jesus changes and expands to ‘Mother<You<That Person.’ His another poetic material is his hometown, Samcheok, Gangneung, and Gangwon-do. In his lyric poetry, his hometown is a space of peace, a space of abundance (Gangneung), and a space of salvation (Gangwon-do). Those spaces indicate the space of salvation, the space of life, and heav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