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품문화디자인학연구(구 한국상품문화디자인학회 논문집) 제61호 (p.79-88)

브랜드 내러티브를 위한 신화의 함축적 의미 적용 방안 연구 - R. Barthes의 기호학과 신화론을 중심으로 -

A Study on Application of Mythical Implications for the Brand Narratives - Focusing on R. Barthes' Semiotics and Mythology -
키워드 :
Mythical Archetypes,Roland Barthes,Brand Motif,Brand Narrative,Storytelling,Semiotics,Repurposing,Meta System,신화적 원형,롤랑 바르트,브랜드 모티프,브랜드 내러티브,스토리텔링,기호학,재목적화,메타 체계

목차

Abstract
국문요약
1. 연구 배경 및 목적
2. 브랜드 내러티브의 원형으로서 신화
3. 브랜드 내러티브를 위한 신화적 상징재목적화
4. 브랜드 내러티브를 위한 Barthes의의미작용 이론 분석
5. 결론
참고문헌

초록

본 논문은 소비자의 브랜드 수용 및 확산에 신화의 속성을 내포한 브랜드 내러티브(brand narrative)가 가지는 의미의 연관성 규명과 함께 그동안 연구되어온 신화적 원형(mythological archetypes)을 브랜드 내러티브의 구축에 실제적으로 적용하기 위한 개념적 과정의 논의를 목적으로 한다. 이를 위해 원형으로서의 신화가 브랜드 내러티브와 결합하였을 때 적합한 의미 생성 경로로서 작용하는지에 대해 알아보고, 브랜드의 상징체계(symbol system) 구축에 관한 신화적 상징 재목적화(repurposing)의 매개 작용을 규명해보고자 한다. 아울러 Barthes의 기호학 체계를 통하여 신화의 의미 해석에 대해 탐구하고 브랜드 내러티브의 구축을 위한 원형 신화의 함축적 상징체계로서 적용 가능성을 분석함으로써 이를 통한 결론과 시사점을 도출하고자 한다. 본 연구는 신화와 제품 혹은 브랜드 간의 연관성 규명을 위해 부분적으로 활용해 온 기존의 이론들을 하나의 흐름으로 연결, 정립하여 연구 분석의 소재 및 방법을 확장시켰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Main objective in this study is to examine how the brand narratives that embodies mythological attributes are related to the acceptance and the spread of the brand’s perception for consumers, and to discuss the conceptual process for the practical application of mythological archetypes that have been studied by authors in the construction of a coherent identity brand narratives. To figure this issue out, this study investigates whether mythological archetypes works as a generative destination of signification when combined with brand narratives, and identifies the mediating effects of mythological symbol repurposing on the establishment of the brand’s symbol system. This study seeks to explore the meaning of interpretation of mythology through Roland Barthes’ Semiotics theory and to establish the brand narratives by analyzing whether mythological archetypes can be applied as connotative symbolic systems thorough this to draws conclusions and implications. This Study is significant in that existing theories that have been used in part to identity the connection between myths and products or brands were connected and established in a single stream. This finding of this research can further develop to enhance the materials and methods of the stud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