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사문화비평 제11집 (p.77-102)

|❚ 논 문 ❚|
제 5공화국의 문화정치와 그에 대한 저항(抵抗), ‘민중문화운동’

A Study on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Focused on Cultural Politics by the Fifth Republic of Korea and Resistance against the Cultural Politics
키워드 :
민중문화운동,대동제,大同祭,제5공화국,전두환,군사정부,국풍,國風,문화정치

목차

Ⅰ. 머리말
Ⅱ. 제5공화국의 문화정치
   1. 문화육성의 정책
   2. ‘국풍(國風)81’과 대중오락문화육성
Ⅲ. 저항의 의식화(意識化), ‘민중문화운동’
   1. 이념적 방안
   2. 실천적 방안
Ⅳ. 대학축제, ‘대동제(大同祭)’
Ⅴ. 맺음말
참고문헌
국문초록
Abstract

초록

1980년대는 문화정치의 시대였다. 군사정부는 문화정책을 통해, 민간에서는 문화운동을 통해 문화의 헤게모니를 장악하고자 치열하게 대립했다. 문화는 정신을 지배하는 근간이 된다. 제5공화국 군사정부와 민중문화운동 모두 전통민족문화를 통한 역사의 주체성 확립과 민족적 자긍심을 정립하고자 하는 공통의 목표를 가졌다. 그러 나 군사정권이 충효사상을 근본으로 둔 사대부 전통문화를 통해 국가주의를 확립하고자 했다면, 민중문화운동은 민중을 역사의 주체로 규정하며 민중중심주의를 실현 하고자 했다. 이렇듯 양자는 역사를 바라보는 방향이 서로 달랐다. 1980년대는 민중문화운동의 시대였다. 일반적으로 민중문화는 문화 안에 속하는 소범위이지만 1980년대는 군사정권이라는 정치적 환경으로 인해 민중문화운동이 문화운동보다 우위에 있는 특수한 구조가 형성되었다. 민중문화운동은 민중을 역사의 주체로 내세우고 궁극적으로 군사정권의 타도를 목표로 한 문화투쟁, 문화정치였다. 민중문화운동은 사회학, 미학, 철학, 종교 등의 인문학이 중심이 되어 이념을 계발했고, 시위나 집회에서의 현장실천에 있어서는 예술분야가 적극적으로 활동했다. 이념적으로는 마르크스주의와 민족주의가 중심이 되었고, 실천적 방안에는 전통연행예술 이 대표성을 가졌다. 또한 민중미술, 포스터, 판화 등의 시각예술분야의 활동도 매우 적극적이었다. 1980년대 후반에 민주화 열망이 전 국민적 지지를 받고 시위가 대규모로 펼쳐지면서 예술분야의 역할이 증대되었고 따라서 민중문화운동 용어도 민중문 화예술운동, 민중문예운동으로 불리기도 했다. 민중문화운동의 확산에 있어 대학생들의 역할이 매우 중요했다. 민중문화운동에 참여한 반체제 지식인들은 친북적 성향으로 거부감을 불러일으키기도 했지만, 대학생들의 활동은 민주화에 대한 순수한 열망으로 받아들여져 국민적 공감을 샀다. 반체제적인 운동은 대학가의 문화로 자리 잡아 사회주의 이념을 공부하는 소모임이 만들어지고 특히 연극반, 탈춤반, 농악반 등 전통연행예술 동아리는 이 같은 대학문화를 선두에서 이끌었다. 특히 매년 대학축제로 열리는 대동제는 군사정부에 대한 정치적 집회와 시위를 주도했다. 대학대동제는 역사 속에서 민중혁명으로 무참히 죽어간 희생자들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켜 현실에서의 민주화 실현에 대한 결연한 의지, 현실 치유의 희망을 증폭시켰다. 민중의 희생을 환기하는 목적은 민중중심의 세상을 건설 해야한다는 당위성과 필연성을 공고하게하기 위함이다. 민중문화운동은 문화예술이 경제와 정치 분야의 투쟁을 보조하는 역할이 아니라 사회의 이념적 방향을 바꾸게 하는 정신적 가치라는 것을 증명했다. 결국 군사정권은 종식되었다.
The 1980s was an era of cultural politics. The military government and the civil people confronted each other, using cultural policy and cultural movement, respectively, to seize cultural hegemony. Culture is the basis that rules human minds. Both the military government of the fifth Republic of Korea and the Minjung (People’s) Cultural Movement had the same goal—the establishment of national identity and pride based on the traditional national culture. However, the military government sought to establish nationalism based on the traditional nobility culture, characterized by the thought of loyalty and filial piety, while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sought to bring about people-orientedness, defining the people as the main agents of history. The two parties had different perspectives on history. The 1980s was an era of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Although the Minjung culture generally belongs to the realm of culture, there appeared a unique structure in which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was above cultural movement due to the political environment of the military government in the 1980s.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was a cultural struggle and a cultural politics which put up the people as the main agents of history with the ultimate aim to overthrow the military government.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developed ideologies with the focus on humanities, such as sociology, aesthetics, and philosophy, while art fields were actively engaged in practices at protests and rallies.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was represented by Marxism and the people’s nationalism in terms of ideology, and by traditional performing arts in terms of practice. Minjung Art was active in the visual art field, including posters and engravings. The art fields played a greater role in the late 1980s when the aspiration for democracy was supported by the people across the country and large-scale protests took place. As such,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was also called as the Minjung Art and Cultural Movement or the Minjung Literary Movement. University students played an important role in expanding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Some people had an aversion to dissident intellectuals participating in the movement due to their pro-North Korean tendency. In contrast, the public accepted and regarded university students’ activities as a pure aspiration for democracy. Meanwhile, a dissident movement took root as a university culture and this led to the formation of small groups studying socialist ideologies. Traditional performing art clubs, such as play, masked dance, and nongak led such university culture at the front. In particular, Daedongje, an annual university festival, led political rallies and protests against the military government. Daedongje of Korean universities aroused interests in the victims who died violent deaths for the people’s revolution throughout history, consolidating the will to bring about democracy and the hope for healing in reality. The purpose of calling attention to the sacrifice of the people was to consolidate the imperativeness and inevitability of creating the people-oriented world. The Minjung Cultural Movement was a cultural protest to change the ideological direction of society through art and culture where such art and culture was not a means of protest, auxiliary to the economy and politics. Finally, the military government was put to an 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