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적자원관리연구 제28권 제4호 (p.1-28)

팔로워십 역량 측정도구 개발 및 타당화 - 국내 대기업 밀레니얼 세대 구성원을 중심으로 -

Development of a Followership Competency Measurement Tool for Millennial Generation in Large Korean Corporate
키워드 :
팔로워십 역량,측정도구 개발,타당화,밀레니얼 세대,followership,competency measurement tool,millennial generation

목차

국문초록
Ⅰ. 서 론
Ⅱ. 이론적 배경
   1. 팔로워십 유형 및 역량
   2. 팔로워십 역량 측정도구
   3. 밀레니얼 세대 정의 및 선행연구
Ⅲ. 연구 방법
   1. 연구절차
   2. 연구대상
   3. 측정도구
Ⅳ. 연구 결과
   1. 예비문항 개발 및 검증
   2. 측정도구 타당화
Ⅴ. 결론 및 논의
참 고 문 헌
<Abstract>

초록

본 연구는 최근 기업 조직 내 급속도로 유입되고 있으며, 기업 경영 전면에 부각되고 있는 밀레니얼 세대 구성원들의 특성이 반영된 팔로워십 역량 측정도구를 개발하고 타당화하는데 있다. 이를 위해 선행 연구에서 제시된 국내 대기업 밀레니얼 세대 팔로워십 역량 모형을 바탕으로 후속 연구를 진행하여 타당성이 확보된 측정도구를 개발하였다. 연구 절차는 DeVellis의 척도 개발 절차를 적용하여 예비문항 개발 및 검증, 측정도구 검증 단계를 거쳐 타당성을 확보하였다. 주요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선행연구에서 제시된 3대 영역, 14개의 팔로워십 역량 구성요인의 측정도구로 사용할 예비문항을 개발하여 검증한 결과 59개 문항으로 구성되었다. 둘째, 측정도구 타당성 확보를 위해 탐색적 요인분석과 확인적 요인분석을 실시한 결과 요인적재량 기준에 미치지 못한 문항이 삭제되었고, 유사한 개념끼리 통합되어 3대 영역, 10개의 팔로워십 역량 요인, 44개 측정 문항으로 구성되었다. 이후 공인타당성, 측정동일성 검증, 동일방 법편의 검증의 과정을 거쳐 최종 확정된 밀레니얼 세대 팔로워십 역량 측정도구는 개인영역은 학습민첩성, 자기성찰 등 24문항, 관계영역은 공감, 협력 등 13문항, 조직영역은 조직목표추구, 변화감지 등 8문항으로 총 44개 문항으로 구성되었다. 본 연구는 기존 국내 팔로워십 역량 연구에서 다루지 못한 세대의 특성을 반영한 팔로워십 역량 측정도구를 타당화하였다는 점에서 학문적 의의가 있으며, HRD 현장에 밀레니얼 세대의 팔로워십 역량을 측정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인적자원을 활용하는데 지원할 수 있다는 점에서 실천적 의의가 있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develop and validate a followership competency measurement tool that reflects the characteristics of millennials, which are rapidly flowing into companies and are emerging in the forefront of corporate management. For this purpose, a measurement tool with validity is developed through follow-up studies based on the millennial generation followership competency model presented in previous studies. The study applied DeVellis' scale development procedure to secure validity through preliminary item development and verification, and measurement tool verification steps. The main study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of all, it consisted of 59 questions as a result of developing and verifying preliminary questions to be used as measurement tools for the 14 followership competency components in the three areas suggested in the previous studies. Secondly, items that did not meet the factor criteria were deleted as a result of conducting exploratory factor analysis and confirmatory factor analysis to secure the validity of the measurement tool, similar concepts were integrated and consisted of 44 measurement items of 10 followership competency factors in 3 areas. Afterwards, the millennial generation followership competency measuring tool, which was finally confirmed through the process of verification validity, measurement equality, and same method convenience, was 24 items such as learning agility and self-reflection in the individual area, 13 items such as empathy and cooperation in the relationship area, organizational area consisted of 44 items with 8 items including organizational goal pursuit and change detection. This study has academic significance in that it validated a followership competency measurement tool that reflects the characteristics of the generation that were not addressed in the existing domestic followership competency studies, it has practical significance in that it can measure the followership capabilities of millennials in the HRD and support the utilization of human resources based on the resul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