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안전학회지 Vol.28 No.1 (p.117-124)

계층분석법(AHP)을 이용한 친환경선박 보급정책의 중요도 분석

Analysis of the Importance of Eco-friendly Ship Dissemination Policy using the Analytic Hierarchy Process
키워드 :
국제해사기구(IMO),친환경선박,온실가스(GHG),탄소중립,계층분석법(AHP),IMO,Eco-friendly ship,GHG (Greenhouse Gases),Carbon neutral,AHP (Analytic Hierarchy Process)

목차

요 약
Abstract
1. 서 론
2. 국제해양환경 규제 및 국내 대응현황
   2.1 글로벌 해양환경규제 강화
   2.2 국내 친환경선박 개발 및 보급 정책
3. 친환경선박 개발 및 보급 기본계획의 주요정책에대한 중요도(우선순위) 분석
   3.1 계층분석법(AHP) 조사내용 및 방법
   3.2 평가기준에 대한 중요도 분석결과
   3.3 평가기준별 중점추진정책의 중요도 분석결과
   3.4 중점추진정책 중요도 종합평가 도출
4. 결 론
References

초록

국제해사기구(IMO)에서 선박으로부터 배출되는 온실가스 등 대기오염물질을 감축하기 위해 해운분야 환경규제를 강화하고 있 어 전 세계적으로 조선․해운산업의 패러다임이 친환경․고효율 선박으로 전환되고 있다. 우리나라도 친환경선박을 보급하기 위해 2020 년부터 친환경선박 보급 확대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본 논문은 우리정부의 친환경선박 보급정책에 대하여 전문가 12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하고, 계층분석법(AHP)을 활용하여 정책의 중요도를 평가하였다. 분석결과, 6개 중점추진과제 중에서 무탄소 및 저탄소 선박 개발을 위한 “미래 친환경선박 세계 선도 기술확보” 정책이 가장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AHP 분석을 통한 친환경선박 정책의 중요도를 분석한 본 연구는 국제해양환경규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우리 해운 및 조선 산업의 보호와 신산업 육성 측면에서 예산 배분 및 정책 개발 등 정책 집행의 효율성을 제고할 수 있는 방향 설정을 위한 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
The International Maritime Organization (IMO) is tightening environmental regulations in the shipping sector to reduce air pollutants such as greenhouse gases emitted from ships. Meanwhile, the paradigm of the shipbuilding and shipping industries is shifting toward eco-friendly and high-efficiency ships worldwide. The Republic of Korea is also promoting a policy to expand the supply of eco-friendly ships from 2020 to disseminate them. In this article, a survey was conducted with 12 experts on the government's eco-friendly ship supply policy, and the priority of the policy was evaluated using the analytic hierarchy process (AHP). As a result of the comprehensive evaluation of the priorities for six priority tasks, “Securing the world’s leading technology for future eco-friendly ships” for the development of carbon-free and low carbon ships was the highest. This study, which analyzed the importance of eco-friendly ship policies through AHP analysis, can be used as data to preemptively respond to international marine environmental regulations and to improve policy execution efficiency such as budget allocation and policy development regarding protecting national shipping and shipbuilding indust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