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간복지실천연구 제26호 (p.89-100)

코로나 19와 인간관계 변화

COVID-19 and changes in relationships
키워드 :
코로나19,사회적 거리두기,인간관계,단절,심리지원,Covid-19,Social distancing,Relationships,Disconnection,Psychological support

목차

Ⅰ. 서 론
Ⅱ. 선행연구 검토
   1. ‘코로나 우울’의 개념
   2. 인간관계
   3. 코로나 낙인 인식 및 인종혐오
   4.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
   5. 개인주의
Ⅲ. 현황 분석
   1. 보건복지부 연구결과
   2. 프라이빗 경제
Ⅳ. 결론 및 제언
참고문헌
ABSTRACT

초록

2019년 코로나 19 바이러스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고 점차 비대면 사회가 됨에 따라 인간관계의 단절을 걱정하는 목소리가 높다. 사람간의 상호작용이 줄어들어 정상적인 아동청소년기의 사회발달이 저해될 수 있고 협동 작업을 요하는 직장에서의 조원간 문제, 개인주의화 등을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다. 노년층 등 소외되는 계층이 생긴 다. 한편에서는 적당한 거리두기가 무조건적인 집단문화를 지양하고 학교폭력 등이 줄어 들어 인간관계 스트레스가 줄고 생산성이 높아졌다는 의견도 있다. 거리두기라는 말이 지금처럼 많이 거론된 적이 없다. 사람간의 관계는 삶의 활력이기도 하고 스트레스이기 도 하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코로나와 인간관계 패턴 변화에 대한 여러 문헌들을 최신 조사를 중심으로 분석하였다.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가 우울증 등 정신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주었고 특히 20, 30대 젊은 층과 의료진의 심리적 스트레스가 높았다. 다른 면으 로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SNS 등을 통한 과잉커뮤니케이션 사회를 지양해야 한다는 시작 이 될 수 있다는 긍정적 의견도 있다. 코로나 19로 불안, 우울 등 심리적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을 위한 지원강화가 필요하다.
In 2019, as social distancing is strengthened due to the COVID-19 virus and gradually become a non-face-to-face society, there are many voices worrying about the severance of human relationships. There are many people who are concerned about the fact that the social development of children and adolescents can be hindered by the reduced interaction between people, and problems between team members and individualism in the workplace that require cooperative work. There are marginalized groups such as the elderly. On the other hand, there is an opinion that proper distance avoids unconditional group culture, reduces school violence, etc., thereby reducing stress in relationships and increasing productivity. The word “distancing” has never been talked about as much as it is now. Relationships between people are both vital and stressful in life. Therefore, in this study, various literatures on corona and changes in human relationship patterns were analyzed with a focus on the latest research. Prolonged social distancing had a negative effect on mental health such as depression, and psychological stress was particularly high among young people in their 20s and 30s and medical staff. On the other hand, there are positive opinions that social distancing can be the beginning of avoiding a society of excessive communication through SNS. There is a need to strengthen support for people suffering from psychological difficulties such as anxiety and depression due to COVID-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