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경영연구 제33권 제4호 (p.105-140)

신규상장기업의 성과 차이가 국제화 정도에 미치는 영향: 기업행동이론의 관점에서

The Effect of Performance Discrepancy of a Newly Public Firm on Internationalization: The Behavioral theory of the Firm Perspective
키워드 :
신규상장기업,국제화 활동,기업 네트워크 크기,지역 클러스터,기업행동이론 Newly public firms,Internationalization,Subsidiary network size,Geographical cluster,Behavioral theory of the firm

목차

Ⅰ. 서 론
Ⅱ. 이론적 배경
   2.1 신규상장기업과 국제화
   2.2 성과 차이(performance discrepancy)
Ⅲ. 가설 설정
   3.1 사회적 성과 목표 수준과 신규상장기업의 국제화
   3.2. 신규상장기업과 기업 내․외부 네트워크
Ⅳ. 연구 방법
   4.1 자료 수집 및 표본
   4.2 변수의 정의 및 측정
Ⅴ. 분석 결과
   5.1 기초통계분석 및 상관관계 분석
   5.2 실증 분석 결과
Ⅵ. 결론 및 토의
   6.1 연구의 요약
   6.2 연구의 공헌 및 시사점
   6.3 연구의 한계점 및 추후 연구방향
References
Abstract

초록

본 연구는 시장 내 경쟁 기업과 비교한 국내 신규상장기업의 상대적 성과를 기업 국제화 수준에 미치는 영향을 기업행동이론의 관점에서 분석한 연구이다. 기업행동이론에 따르면 기업의 성과 목표와 현재의 실제 성과를 비교 해 도출되는 상대적 성과는 기업의 위험감수성향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 추후 전략적 결정을 설명하는 중요한 결 정요인이 된다. 본 연구는 경쟁기업보다 자원을 적게 보유하는 신규상장기업 중 현재 시장 내 경쟁기업의 성과로 대표되는 사회적 성과 목표와 비교하여 음(-)의 상대적 성과를 가지는 기업일수록 이를 극복하기 위하여 위험성 이 높은 국제화 전략을 적극적으로 전개할 것으로 예상한다. 그리고 이런 경향은 해당 신규상장기업이 소속되어 있는 기업 네트워크의 특성과 지역 클러스터(geographic cluster) 소속 여부에 따라 조절될 것이라고 주장한다. 이를 실증적으로 분석하기 위해 신규상장기업을 기업 공개 후 5년 이내인 기업으로 정의하고 2012년부터 2018 년의 표본 기간 동안에 코스피, 코스닥 시장에 상장된 신규상장기업 152사를 대상으로 분석을 진행하였다. 그 결 과 시장 내 경쟁기업 성과의 중간값을 하회하는 기업 성과를 기록한 신규상장기업은 그 다음 해에 국제화 정도를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이러한 경향은 신규상장기업이 속한 기업 네트워크의 크기가 크면 클수록 더욱 강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This study analyzes the effect of the relative performance of Korean newly public firms on internationalization from the perspective of the behavioral theory of the firm. According to the behavioral theory of the firm, a firm’s relative performance is an important determinant of the firm’s strategic decision as it affects risk taking attitude of a firm. In this study, it is expected that a newly public firm with low level of relative performance comparing to its competitors will develop internationalization strategy to overcome the negative performance discrepancy. And we also hypothesizes that this trait is moderated by the characteristics of subsidiary network to which the firm belongs and geographic cluster membership. For the analysis, we utilize newly public firm as our empirical setting including a time span of five years after a firm which firstly listed corporate stocks on KOSPI and KOSDAQ. Using data from 2012 to 2018 of 152 newly public firms in KOSPI and KOSDAQ, we found that newly public firms with the last performance below the market median is likely to have positive relationship with internationalization the following year. And the positive relationship is accentuated with the size of subsidiary 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