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구과학회지 제42권 제5호 (p.496-503)

라디오존데 고층관측자료를 활용한 한반도 남해안 지역의 2019년도 여름철 대기 안정도 특성 분석

Analyzing the Characteristics of Atmospheric Stability from Radiosonde Observations in the Southern Coastal Region of the Korean Peninsula during the Summer of 2019
키워드 :
Radiosonde intensive observation,Instability indices,CAPE,SRH,Mesoscale atmospheric phenomena,라디오존데 집중관측,불안정 지수,대류가용잠재에너지,폭풍지수,중규모 대기현상

목차

Abstract
요 약
서 론
자료 및 연구방법
   분석자료
   연구방법
분석 결과
   강수에 따른 연직 대기 특성
   태풍 및 장마 기간 동안 연직 대기 특성
결론 및 요약
References

초록

한반도 남해안 지역의 여름철 대기 안정도 특성을 분석함으로써, 한반도 특성에 맞는 강수 예측을 위한 대기 안정도 지수의 정량적인 임계값을 도출하고자 하였다. 보성 표준기상관측소에서 관측한 2019년도 여름철 라디오존데 집중관측자료를 분석에 사용하였으며, 총 관측자료는 243개이다. 강수 유무 및 중규모 대기 현상에 대한 대기 안정도를 분석하기 위해서, 대류가용잠재에너지(Convective Available Potential Energy, CAPE)와 폭풍지수(Storm Relative Helicity, SRH)를 비교하였으며 특히 SRH 분석은 고도별로 총 4개의 층으로(0-1, 0-3, 0-6, 0-10 km) 세분화하였다. 강수 유무에 따른 분석은 강수가 없는 경우, 강수발생 전 12시간, 강수 발생 시로 구분하여 수행하였다. 그 결과, 2019년도 보성에서 발생한 여름철 강수 예측에는 CAPE 보다 SRH가 더 적합하며 0-6 km SRH가 약한 토네이도가 발생 가능한 기준과 같은 150 m 2 s−2 이상일 경우 강수가 발생한 것으로 분석 된다. 또한, 장마와 태풍 기간의 대기 안정도를 분석한 결과를 보면, 일반적으로 SRH는 대기 깊이가 두꺼워질수록 값이 커지는데 반해서 0-10 km SRH 평균값 보다 0-6 km 의 SRH 값이 더 크게 나타났다. 따라서, 2019년도 보성에서 발생한 태풍에 의한 강수를 판별하는 데는 0-6 km 의 SRH 값이 더 효과적이라고 할 수 있다.
By analyzing the characteristics of atmospheric stability in the southern coastal region of the Korean Peninsula in the summer of 2019, a quantitative threshold of atmospheric instability indices was derived for predicting rainfall events in the Korean Peninsula. For this analysis, we used data from all of the 243 radiosonde intensive observations recorded at the Boseong Standard Weather Observatory (BSWO) in the summer of 2019. To analyze the atmospheric stability of rain events and mesoscale atmospheric phenomena, convective available potential energy (CAPE) and storm relative helicity (SRH) were calculated and compared. In particular, SRH analysis was divided into four levels based on the depth of the atmosphere (0-1, 0-3, 0-6, and 0-10 km). The rain events were categorized into three cases: that of no rain, that of 12 h before the rain, and that of rain. The results showed that SRH was more suitable than CAPE for the prediction of the rainfall events in Boseong during the summer of 2019, and that the rainfall events occurred when the 0- 6 km SRH was 150 m 2 s−2 or more, which is the same standard as that for a possible weak tornado. In addition, the results of the atmospheric stability analysis during the Changma, which is the rainy period in the Korean Peninsula during the summer and typhoon seasons, showed that the 0-6 km SRH was larger than the mean value of the 0-10 km SRH, whereas SRH generally increased as the depth of the atmosphere increased. Therefore, it can be said that the 0-6 km SRH was more effective in determining the rainfall events caused by typhoons in Boseong in the summer of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