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國靑銅器學報 제31권 (p.98-99)

송국리형 주거지 내부 흑색토층의 형성과정에 대한 일고찰 -토양 미세형태분석과 규소체분석의 통합적 접근-

A study on formation of black coloured deposits of Songguk-ri type Houses: an integrated approach using a soil micromorphology and phytolith analysis
키워드 :
송국리형 주거지,토양 미세형태분석,규소체분석,내부 흑색토층,폐기과정,Songguk-ri type houses,Soil micromorphology,Phytolith analysis,Black-coloured deposit layers,Discard processes

목차

요약
Ⅰ. 서언
Ⅱ. 연구 방법
   1. 토양 미세형태분석
   2. 규소체분석
Ⅲ. 분석 결과
   1. 토양 미세형태분석 결과
   2. 규소체분석 결과
Ⅳ. 종합 고찰
   1. 토양 미세형태분석
   2. 규소체분석
   3. 흑색토층 주거지의 폐기과정 복원
Ⅴ. 결어
참고문헌
보고서

초록

송국리형 주거지의 이용 및 폐기과정은 청동기시대의 흥미로운 연구 과제 중 하나이며, 특히 내부 흑색토층의 존재는 많은 관심을 끌어왔다. 송국리 유적 제24차와 25차 발굴조사에서 내부 흑색토층 이 확인된 주거지(98호, 100호, 107호)를 대상으로 환경고고학적 연구(토양 미세형태분석 및 규소체 분석)를 수행하였다. 토양 미세형태분석 결과, 내부 흑색토층은 탄화물이 집적된 층으로 보이며 탄화 가 비교적 가까운 곳에서 일어났을 가능성을 시사한다. 아마도 지붕이나 벽체를 비롯한 상부 구조물 이 탄화되어 집적된 층일 가능성이 높다. 한편 100호 주거지의 규소체분석 결과, 중간 흑색토층 및 상부 퇴적토에서 벼와 조의 규소체가 다량으로 확인되었다. 그리고 사초과 식물의 규소체와 해면동물 골편이 출토된 것으로 보아 저지대(예, 수전) 토양을 벽체 등의 건축재로 사용했던 것으로 보인다. 또 한, 내부 흑색토층이 보이는 주거지와 수혈유구는 연접한 경우가 많아, 화재에 의한 탄화물이 주거지 와 인근 수혈 내부로 흘러 들어간 것으로 생각된다. 이를 종합하여 보면 일부 주거지는 사용이 중지된 이후, 기둥과 같은 주요 건축재를 해체하여 반출한 다음 재활용이 어려운 나머지 잔존 구조물을 소각 했던 것으로 보인다. 그리하여 탄화물이 집적되어 수혈 중간부에 흑색토층을 생성했던 것으로 추정된 다. 본 연구에서는 토양 미세형태분석과 규소체분석이 상호보완적으로 함께 수행되어 해석의 지평을 넓힐 수 있었다.
The process of spatial utilization and waste disposal practices evident in Songguk-ri type houses is among the most fascinating research topics of the Bronze Age on the Korean peninsula, and in particular, the presence of internal black-coloured deposit layers therein has drawn much scholarly attention. The 24th and 25th excavation surveys of the Songguk-ri site employed methodological approaches embraced in environmental archaeology including phytolith and soil micromorphological analyses. The surveys investigated Houses (Nos. 98, 100 & 107) where internal black-coloured deposit layers were identified. Based upon soil micromorphological analysis, it can be suggested that these inner black-coloured deposit layers appear to be formed by accumulation of carbonized materials, thus insinuating carbonization process occurred within relatively close proximities. It may also be indicative of deposition of burned and collapsed superstructures, including roofs and walls. Meanwhile, the phytolith analysis of House No. 100 suggests that a large amount of phytoliths of rice and foxtail millet were located in the upper sedimentary soil and middle black-coloured deposit layers. Crops, grasses, and lowland soils (e.g., rice paddy) containing sponge spiculates were used as building materials for structures such as walls. In addition, distribution patterns of the houses and storage pits containing visible black-coloured deposit layers, which often neighbor each other, reveal that the combusted materials flowed into the houses and nearby pits. Taken together, some houses following the discard thereof, were likely to have had their remaining structures burned when recycling was difficult after the dismantling and removal of major construction materials such as pillars. Therefore, it is estimated that the black-coloured layer was deposited inside the house after the sedimentary deposits were initially accumulated and burned to some extent in the process. Collaborative research such as this article help to reinforce assumptions and expand the interpretive potential and thus should be further encouraged.